달라스 성 김대건 한인성당
달라스 성 김대건 한인성당의 신자들의 의견과 소통에 목적을 둔 게시판입니다. 특정 사람에게 비방하는 글이나 광고성이 있는 글은 삭제처리 됩니다.

쉬어가는 삶

2012.01.17 23:25

운영자 조회 수:30294

 

 

    쉬어가는 삶 아무런 자취도 남기지 마라. 편안한 발걸음으로 쉬어가라. 무엇에 집착하지 않는 마음으로 묵묵히 쉬면서 천천히 가라. 오는 인연 막지 않고 가는 인연 붙잡지 말라. 놓으면 자유(自由)요, 집착함은 노예(奴隸)다 이 세상에 빈손으로 와서 빈손으로 가는 인생이다. 짐을 내려놓고 쉬어라 쉼이 곧 수행(修行)이다. 쉼은 삶의 정지가 아니라, 삶의 중요한 부분이다. 쉼이 없는 삶은 삶이 아니라, 고역(苦役)일 뿐이다 그릇은 빈 공간이 있어 그릇이 되는 이유다. 지친 몸을 쉬는 방(房)도 빈 공간을 이용하게 된다. 빈 것은 쓸모없는 것이 아니라, 삶에 꼭 필요한 것이다. 삶의 빈공간 역시 그러하다. 그래서 쉼은 더욱 소중하다. 쉼은 삶을 더욱 살찌게 한다. 쉼은 삶을 더욱 빛나게 한다. 풍요와 자유를 함께 누려라. 쉼이란 놓음이다. 마음이 해방되는 것이다. 마음으로 벗어나 쉬는 것이다. 그래서 쉼은 중요한 삶이다. 오는 인연 막지 않는 삶이요. 가는 인연 잡지 않는 삶이다. 시비(是非)가 끊어진 자리 마음으로 탓할게 없고, 마음으로 낯을 가릴게 없는 그런 자리의 쉼이다. 이 세상에서 영원한 것은 아무 것도 없다. 인생도 잠시 쉬어갈 뿐이다. 쉬어가는, 여유있는 넉넉한 삶을 사유하며.. -좋은글 중에서-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50 ♧ 한손으로 치는 박수 2012.02.22 73469
149 닉 부이치치 - 행복 전도사 2012.03.13 69074
148 뜯지 않은 레코드판 2012.02.21 60521
147 어서 빛으로 일어나 2012.04.03 57618
146 성목요일 2012.04.03 52809
145 [중앙일보 j Story] 이병철 회장 24개 영적 질문, 차동엽 신부가 24년 만에 답하다. 2012.01.17 45236
144 나에게 묻습니다 2012.01.17 43051
143 예수부활 대축일 2012.04.16 41062
142 교황청, 신앙의 해 사목적 권고 담은 ‘공지’ 발표 12-01-12 2012.01.17 40896
141 부활 2012.04.16 40463
140 새해의 약속은 이렇게 / 이해인 수녀님 2012.01.17 35157
139 2012.04.24 32552
» 쉬어가는 삶 2012.01.17 30294
137 시간이 지날수록 2012.01.17 24137
136 가장 아름다운 시간 2012.01.17 22778
135 ♧ 재의 수요일에 2012.02.22 18823
134 고백성사 질문입니다. [1] 2010.02.24 12398
133 오래된 친구를 찾습니다 [1] 2008.12.19 12121
132 견진성사에 관하여 질문드립니다. 2011.02.16 10978
131 주일학교에 관해서,,, 2009.06.24 9213